김빠진 사이다 활용법

평소 사이다를

1.5리터를 사는 편이라

한번에 먹지 못하고 남게 되더라구요

이렇게 남은 사이다는

조만간 먹어야지 하다가

못 먹게 되면 결국 김이 다빠져서 

맛도 없기 때문에 버리게 되는데요

이렇게 김빠진 사이다를

우리 생활에 완전 유용하게 

활용할수 있는 방법 소개할께요

1. 깍두기 담글 때

깍두기 담글 때

사이다를 넣어 주시면

아삭하고 시원한 맛을 내주는데요

무1개를 깍뚝 썰어

평소와 같이 고추가루, 새우젓등등

양념을 다 넣고 사이다 반컵을 부어

반나절 두시면 시원하면서도 단맛이 돌고

아사아삭 씹히는 맛있는 깍두기가 된답니다.

2. 초고추장 만들 때

회나 데친 오징어등을

초고추장에 찍어먹음 넘 맛있는데요

고추장,식초, 다진마늘, 설탕등으로

초고추장을 만든 뒤 사이다를 넣어주시면

훨씬 산뜻하고 달콤하니 맛있는 초고추장이 되요

사이다는 고추장과

똑같은 비율로 넣어주심 되요

3. 굳은 매니큐어 되살릴 때

굳은 매니큐어에

흔히 아세톤이 좋다고 알려져있는데

사이다를 2-3방울 넣어주시면 효과가 더 좋아요

아세톤과 달리

사이다는 매니큐어와

잘 섞이지 않는 성분 때문에

매니큐어 굳는것을 더 막아준다고 합니다.


4. 갈비 핏물 빼기 및 냄새 제거

갈비를 요리하려면

보통 핏물을 빼는데요

갈비를 차가운 물에

1차로 깨끗이 행궈 준 뒤에

사이다에 1시간 정도 담궈두면

핏물이 잘 빠지고 냄새도 제거되요

5. 굳은 된장, 쌈장 부드럽게 하기

된장이나 쌈장이

오래되면 딱딱해지는데요

이럴때 사이다를 넣어주면

부드러워지면서 단맛이 돌아

훨씬 맛있는 된장, 쌈장이 됩니다.

6. 생화 오래 보관하기

가끔 생화 꽃다발을

선물 받으면 너무 예뻐서

오래 보관하고 싶으시죠??

그럴때 꽃병에 물대신

사이다를 넣어주시면 사이다의

탄산성분이 꽃줄기를 싱싱하게

유지하게 만들어 준다고 합니다.

이렇게 싱싱해진

꽃줄기가 물을 잘 빨아들여

꽃이 오랫동안 싱싱하게 도와준답니다.

김빠진 사이다로

쉽게 더러워지는 변기나

세면대를 청소해주면 효과가 좋은데요

사이다는 옷에 묻은 

얼룩 제거에도 좋다고 해요

사이다 속 10%내외인

당분의 끈적이는 성질로 인해

여러가지 오염물질을 잘 흡착할수 있어

각종 얼룩들을 쉽게 제거할수 있다고 합니다.

생화에 사이다를 주면 죽지않고 오래 지속되는군요.. 몰랐어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